천안시, 3500명 노인일자리 창출에 125억 원 투입

어르신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한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지원사업 추진

가 -가 +

남재희
기사입력 2021-01-26 [09:26]

 

천안시는 어르신의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올해 125억의 예산을 투입해 74개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으로 3,500여명 노인일자리를 창출한다고 밝혔다.

 

▲     © 편집부

 

노인일자리사업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은 공익활동 2731, 사회서비스형 340, 시장형 200, 인력파견형 230명으로 나뉜다.

 

공익활동 분야는 노인이 노인을 돌보는 노노케어(老老care)를 비롯해 공공시설 환경정비 등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한 일자리를 공급한다. 이중 올해 838명이 참여하는 공원시설 관리 사업은 2016년 이래 꾸준히 시행되며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및 시민의 휴식과 정서 함양에 기여하고 있다.

 

노인의 경력과 활동역량을 활용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서비스형 분야에서는 아동·청소년 등 사회복지시설 지원, 상담 및 컨설팅 지원 등에 투입된다.

 

시장형은 공동작업장, 매장운영, 카페운영, 아파트택배, 영농사업단, 농특산물판매센터 등을 지원하며, 민간업체 취업알선형(인력파견형)은 수요처의 요구에 따라 일정교육을 수료하거나 업무능력 있는 노인을 해당 수요처로 연계해 노인의 고용확대 및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게 된다.

 

올해 추가된 신규 사업은 경로당 회계도우미사업과 남산재생사업에 따라 건립된 남산일자리 복지문화센터 관련 일자리이다. 또 수행기관인 천안실버대학병설노인일자리센터가 1개소도 확대됐다.

 

시는 이번 사업을 천안시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7곳인 천안시시니어클럽, ()대한노인회천안시지회, 천안시노인종합복지관, 아우내은빛복지관, 쌍용종합사회복지관, 백석대학교부설백석실버센터, 천안실버대학병설노인일자리센터와 함께 추진한다.

 

맹영호 노인장애인과장은 천안시와 수행기관이 함께 노인들의 경륜을 활용한 사회참여 및 소득 활동 기회 제공을 통해 건강하고 보람 있는 노후생활 보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.

남재희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천안사랑-천안일보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