천안시, 태조산공원 재해복구공사 착수

항구적 복구를 통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친환경적 여가·휴식공간 제공

가 -가 +

황원
기사입력 2021-01-25 [09:29]

 

천안시는 지난해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유량동에 위치한 태조산공원의 항구적 복구를 목표로 태조산공원 재해복구공사에 착수한다고 25일 밝혔다.

 

지난해 83일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청소년수련시설 침수 및 진출입로 파손 등 피해를 입은 태조산공원은 과거에도 3차례의 수해가 있었던 곳이다.

 

▲     © 편집부

 

이에 시는 기존 복개방식의 원상복구보다 수해 원인을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개거방식의 항구적 복구공사를 진행하기로 했다.

 

국비 10억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31억 원 투입으로 기존 공원 내 복개된 도로를 조경석을 활용한 개거수로로 신설해 국지적 집중호우로부터 치수적 안정성을 확보할 계획이다.

 

또 근린공원의 특성에 맞춰 태조호의 물을 신설수로의 유지용수로 공급해 행락철 친수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, 다양한 식재를 통해 자연과 사람이 어울릴 수 있는 친환경적인 여가휴식공간을 조성한다.

 

태조산공원 재해복구사업은 1월까지 실시설계 및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2월 중 착공에 들어가 우기 전에 마무리할 예정이다.

 

이와 함께 시는 태조산공원 내 산림레포츠시설 사업도 진행 중이다. 사업비 60억 원을 투입해 곡선형활강레포츠, 공중네트시설, 청소년용과 어린이용 숲모험시설을 설치한다.

 

산림레포츠시설은 올해 내에 조성계획을 승인받아 계약심사 후 4월 중 사업에 착수해 연내 완료예정이다.

 

박상돈 천안시장은 이번 공사를 통해 재해예방 뿐만 아니라 태조산공원을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 자주 찾을 수 있는 천안 제1공원으로 조성하는데 총력을 기울겠다착공과 동시에 수로를 먼저 개설해 우기 전 사업을 마무리하는데 문제가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.

황원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천안사랑-천안일보. All rights reserved.